상단여백
HOME 자치 정치
영암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 지정 환영이보라미 도의원 후보

이보라미 전남도의원 후보는 영암군이 고용위기지역 지정에 이어 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으로 추가 지정된 것에 대해 영암군 경제의 중추인 조선업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중요한 디딤돌이 될 것이라며 환영의사를 밝혔다.

이 후보는 또 지난 28일 하루 선거운동을 중단하고 최저임금법 개악규탄 노동자총파업대회에 참가해 저임금 노동자의 실질임금을 하락시키는 국회의 합의에 강력히 항의했다.

이 후보는 “소득주도 성장을 말하는 현 정부 아래서 국회가 개악을 합의한데 대해 실망을 금할 수 없으며, 지금 정치가 할 일은 줬다 뺏는 최저임금법 합의가 아니라 대기업의 일감 몰아주기, 단가 후려치기, 가맹점에 대한 착취 등 갑질 횡포를 근절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