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건)
“正道 경영…겸허한 자세로 최선”
영암신문이 창간 17돌을 맞았다. 2001년 7월 7일, 영암에서 첫 고고의 성을 터트리며 시작한 것이 어느덧 17년을 맞은 것이다. 당시만 해도 생소하기만 했던 신문이 지금은 친숙한 벗으로 지역민과 생사고락을 같이...
영암신문  |  2018-07-06 15:14
라인
평화, 새로운 시작! 동방의 등불 큰바위얼굴을 품은 코리아
동방의 밝은 빛이 되리라1910년 한일합방 이후, 한반도에 암울한 일제통치가 지속되던 1929년, 아시아인 최초로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
글ㆍ사진=박철  |  2018-05-04 11:54
포토
  • 1
  • 2
  • 3
  • 4
  • 5
  • 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