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군정
지방 상수도 현대화사업 본격 추진2023년까지 총사업비 273억 투입
노후수도관 교체 등 유수율 85%

영암군은 군민이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깨끗한 수돗물 공급과 유수율 향상을 위해 지방 상수도 현대화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지방 상수도 현대화사업은 노후 수도관 교체와 누수 탐사·정비, 상수관망 블록시스템 및 유지관리 시스템 도입을 통한 수도사업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기 위해 2019년부터 2023년까지 273억원을 투입한다.

영암군은 환경부가 주관하는 지방 상수도 현대화사업에 2019년 확정돼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추진 중에 있다. 현재 중블록 9개소, 소블록 42개로 블록 구축을 확정했고 블록별 유량계 설치와 고립 확인을 위한 일부 지역의 단수를 계획하고 있다.

블록별 고립은 블록 간 미확인된 연결 관로 유무 등의 확인을 위해 필요한 사항으로 단수로 인한 주민들의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마을방송 및 플래카드 등 홍보를 통해 알릴 계획이다.

영암읍과 삼호읍 등의 유수율을 85%이상 확보할 경우 절감효과는 수자원공사에서 구입하고 있는 수돗물 38만톤으로, 매년 16억원씩 구입비를 절감할 수 있다. 유수율이란 정수장에서 생산 공급된 총 수돗물의 양 중에서 요금수입으로 받아 들여진 수돗물량의 비율을 말한다.

최흥섭 수도사업소장은 “블록시스템 구축과 관망 정비공사로 군민 불편이 초래될 수 있으나 물 복지 실현을 위해 추진되는 사업으로 군민들의 양해와 협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성희 기자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