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방학중 돌봄학생 희망박스 32개 전달월출학부모회 ‘사랑나누기 행복더하기’

영암교육지원청(교육장 나임)과 월출학부모회는 1월 6일(월) 영암교육지원청에서 방학 중 돌봄이 필요한 학생을 지원하는 ‘사랑 나누기 행복 더하기’ 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1년 동안 교육지원청과 학부모 간의 협력적 관계 속에서 꾸준히 활동해 온 월출학부모회와 함께 방학 중 돌봄이 필요한 관내 초중고 학생 32명을 대상으로 식생활 용품을 넣은 ‘희망박스’를 제작했고, 이는 Wee센터와 월출학부모회를 통해 학생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월출학부모회 박미란 회장은 “1년 동안 월출학부모회 활동을 하면서 보람된 일이 많았다. 앞으로도 영암의 아이들을 위해 학부모가 할 수 있는 일을 계속 고민하고, 아이들이 조금이나마 우리로 인해 행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영암교육지원청 나임 교육장은 “따듯한 마음이 담긴 희망박스를 도움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잘 전달하겠다”며 “교육청과 지역사회가 함께 협력하는 영암이 되기 위해 앞으로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