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ㆍ청소년
청소년 역사문화탐방 대장정 마무리체험으로 배우는 역사 이야기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2019 Remember 역사문화탐방’ 프로그램이 지난 10월 25일 5·18기념문화센터, 담양 죽녹원 방문을 끝으로 올 한해 대장정을 마무리했다.

영암군 청소년수련관은 지난 6월 22일부터 총 4회기로 역사문화탐방 프로그램을 관내 8개 초등학교 학생 123명이 참여한 가운데 실시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역사 강사와 함께 단순 정보 제공이 아닌 눈높이 해설, 현장체험 등 흥미도에 초점을 맞춘 활동을 통해 옛 선사시대부터 근대까지의 주요 역사를 쉽게 접근하게 하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평가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청소년은 “부모님의 추천으로 역사탐방에 참여했는데 책에서만 보던 내용을 눈으로 직접 보고 체험까지 할 수 있어서 무척 재미있었다”면서 “특히, 쉽게 설명해주시는 강사님의 해석은 평소 지나쳐왔던 우리나라 유산 하나하나가 큰 감동으로 다가오게 했다”고 말했다.

영암군 청소년수련관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문화교육 뿐만 아니라 청소년 정책학교, 체험활동, 진로직업체험, 각종 캠페인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의 건전한 여가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