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정치
이보라미 도의원, 정의당 도당위원장 당선김석원 영암군위원장에 선출

정의당 전남도당은 13일 이보라미(영암2) 전남도의원을 위원장에 선출하는 등 5기 지도부를 구성했다.

정의당 전남도당에 따르면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온라인 투표와 12일 현장투표를 진행하고 당선자를 확정했다.

위원장에 이보라미 전남도의원, 부위원장에 최현주 도의원과 장문규 민주노총 영암군지부 노동상담소장, 박웅두 중앙당 농민위원장, 김토담 목포시지역위원회 청년학생위원장이 당선됐다.

또 영암군위원장에 김석원 영암지역위원회 사무국장, 대의원에는 최윤희(미암면), 박수미(영암읍), 최진호(삼호읍)씨가 각각 선출돼 2년간 영암군위원회를 이끌게 된다.

이보라미 위원장은 “전남도민에게 자식같이 사랑받는 정당을 만들고, 진보정당으로서 당원들의 믿음에 부응 하겠다”면서 “2020 총선에서 당원들의 힘과 지혜를 한데 모아 반드시 지역구 당선자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정의당 당대표는 심상정 국회의원이 선출됐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