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ㆍ청소년
영암교육청, 다문화 인식개선 교사연수

영암교육지원청은 5월 23일(목) 영암, 무안, 강진 교육지원청 다문화담당 교사 50명을 대상으로 ‘다문화 인식개선 교사연수’를 실시했다.

이번 연수는 교사의 다문화교육 지도능력과 전문성을 신장시키기 위해 “Save the Children”에서 전문 강사를 초빙해 소수자에 대한 적응 교육과 다수자의 차별과 편견을 없애는 인식개선 교육이 이뤄졌다.

영암교육지원청 관내 다문화학생은 2018년 498명에서 2019년 554명으로 다양한 국적의 학생 수가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영암교육지원청은 멘토링제 운영, 기초학력 지원, 다국어 표현력 기회 제공, 행복 드림캠프, 학부모 모국문화 교실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나임 교육장은 “다문화학생은 전라남도 모든 지역에서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이들을 가르쳐야 하는 교원의 역량강화 연수가 필수이다”며 “다양한 방법의 연수 및 연찬회를 통해 체계적인 다문화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준비해 달라”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