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ㆍ청소년
영암 어린이날 한마당 큰잔치 열려5일 왕인박사유적지서 2천여 명 참석
공예·예술·푸드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

‘제25회 영암군 어린이 큰 잔치’가 지난 5월 5일 군서 왕인박사유적지 일원에서 어린이와 가족 2천여 명이 모인 가운데 풍성한 선물잔치가 열렸다. 

영암군이 주최하고 영암문화원과 전국교직원노조영암지회가 공동 주관한 어린이날 행사는 영암교육지원청, 전국금속노조 현대삼호중공업지회, 월출산 도갑사, 영암농협 , 농협군지부, 한국농어촌공사 영암지사, 영암경찰서, 영암소방서, 영암청소년수련관, 월출산국립공원관리사무소, 영암축협, 군서면청년회 등이 후원했다.

제1부 행사는 식전 문화원 풍물패 공연에 이어 기념식과 제97회 어린이날 주제박 터트리기가 진행됐으며 제2부 행사는 유적지 광장에서 명랑운동회, 놀이마당, 예술체험, 홍보마당 등 다양한 행사가 마련돼 아이들이 가족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기념식에서 김한남 문화원장은 후원에 참여한 기관단체와 자원봉사자에 감사를 전하고 개회를 선언했다. 김민희·박주한 어린이의 어린이 헌장낭독과 박소미 어린이 등 모범어린이 13명에게 전동평 군수가 표창장을 전달했다.

또 영암소방서는 이날 어린이들을 위해 각종 생활 속 재난ㆍ재해 발생 시 행동하는 요령을 몸소 배우고 체험을 할 수 있는 119안전체험장을 운영했다.

전동평 군수는 축사에서 “어린이가 행복한 군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임 교육장은 “어린이들이 건강하고 즐겁게 생활하도록 모두 함께하길 바라고 어린이들도 자랑스런 영암의 후예로 잘 성장해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기념식 후에는 본격적으로 행사가 진행돼 체험부스와 먹거리 부스에서 어린이와 가족이 함께 입과 손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박성희 기자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