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농업
영암농산물 안전성관리(PLS) 협약 체결영암군-영암농관원
우수관리인증(GAP) 취득…농가소득 상호협력

영암군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영암사무소는 8일 영암군청 낭산실에서 PLS 시행에 따른 농산물안전성 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손점식 부군수와 실과소장, 신형중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영암사무소장, 이영현 도포면장, 이재면 낭주농협 조합장, 김일남 도포참영농조합법인 대표, 이재곤 도포원예정보화마을 대표 등 알타리무 생산자단체 15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올해 시행된 PLS 기준에 맞는 영암지역 농산물의 안전성 확보로 소비자의 신뢰확보와 품목별 농가 조직화 및 우수관리인증(GAP) 취득을 통한 지역특산품 육성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세부 협약내용으로는 ▲알타리 무 등 지역 농산물 생산농가에 대한 농약 안전사용 교육ㆍ홍보 ▲농산물 안전성 조사업무 전반(시료수거, 시료분석, 부적합 농산물 행정조치) 협력 ▲지역 농산물 생산농가 조직화 및 우수관리인증(GAP) 취득 추진 ▲그외 양 기관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제반사항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신형중 영암농관원 사무소장은 “이번 농산물 안전성관리 업무협약 체결식을 계기로 알타리무 시료 전수조사를 실시해 영암농산물의 안전성 향상에 기여하고 재배농가의 의식을 개선해 나갈 계획으로 대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손점식 부군수는 “소비자의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관심과 요구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만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영암사무소와의 업무협약 체결로 고품질의 안전한 농산물 생산ㆍ공급에 앞장서 농가소득 증대는 물론 영암농업 발전의 초석을 다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