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관광ㆍ레져
‘2019 왕인문화축제’ 왕인에 류부열씨 선정

영암군은 지난 15일 향토축제추진위원회 회의를 열어 ‘2019영암왕인문화축제’의 왕인에 류부열(70·사진)씨를 선정했다.

류씨는 투철한 교육철학과 사명감으로 42년간의 교직생활 동안 황조근정 훈장, 문교부 장관상 등을 수상했으며, 고향인 영암에 17년간 근무하면서 후진양성에 헌신하여 많은 제자를 양성했다.

퇴직 후에는 지역유림에 활동하며 전통 유교문화 유산으로서의 역사성과 가치를 지켜나가고 지역주민들에게 전통유교 문화의 올바른 계승과 발전을 위해 헌신하는 등 지역사회 발전과 교육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다.

축제위원회 관계자는 “류씨는 교육을 통한 인재 양성에 공헌을 해왔고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등 타의 모범이 되는 분”이라며 “이 같은 공로로 왕인박사를 기리는 올해의 왕인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