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앵글 속 영암
월출산에 해가 솟다
모정마을 언덕에서 바라본 월출산 일출이 장관이다. 쌍취정이 있었던 500년 홍련지에 드리워진 달빛과 월출산의 장엄한 모습이 새해를 맞는 영암인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안겨주는 듯 빛을 발하고 있다.                                                            김창오 편집위원

김창오  @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