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문화ㆍ예술
수성사서 개천절 행사단군 숭모제와 기념식

영암읍 수성사에서 단기 4351년(서기 2018년)을 맞아 단군제와 함께 개천절 기념식이 열렸다.

영암군이 후원하고 수성사(공사원 신태균) 주관으로 열린 행사에는 우승희 도의원, 박영배 군의원, 황인섭 부군수, 박인배 영암경찰서장 등 기관단체장과 100여명의 군민이 참석했다. 영암문화원 풍물패의 지신밟기로 시작된 행사는 단군제, 기념식 등으로 이어졌다.

단군제에선 초헌관에 박석남 전 재경영암군향우회장을 지낸 우진사료공업(주) 회장, 아헌관 신종구씨, 종헌관 임금철씨가 함께 했으며 진행은 김한남 영암문화원장이 맡았다.

개천절 기념식에선 기념사, 개천절 노래 합창을 끝으로 모든 행사를 마무리 지었다.

한편 수성사 단군성전은 지난해 중창됐으며, 1538년부터 현재까지 480여년 이어져오고 있다. 개천절은 10월 3일 서기전 2333년(戊辰年), 즉 단군기원 원년 음력 10월 3일에 국조 단군이 최초의 민족국가인 단군조선을 건국했음을 기리는 뜻으로 제정됐다.  

 

김진혁 기자  zzazzaro@naver.com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