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경제
왕인식품 ‘남도미가’
최고의 김치에 선정
농식품부 주관 제7회 김치품평회서 대상 영예

군서 왕인식품의 ‘남도미가’ 김치가 올해 최고의 김치에 선정됐다.

농식품부는 최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와 함께 제7회 김치품평회를 열고 군서 (주)왕인식품(대표 박정희)의 ‘남도미가’를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농식품부는 국산 김치의 경쟁력을 키우자는 취지에서 2012년부터 해마다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각 지방자치단체와 김치업체가 추천한 19개 브랜드를 대상으로 대상 1개와 최우수상 2개, 우수상 3개 등 6개 우수 브랜드를 선정했다.

품평회는 후보 김치에 대해 김치 전문가 10명과 소비자 패널 60명이 품질 50점, 위생 25점, 소비자 접근성 15점, 농업 연계성 10점을 만점으로 평가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대상에는 왕인식품의 남도미가 최우수상은 충북 청주 (주)예소담의 ‘예소담’과 경기 수원 (주)풍미식품의 ‘유정임 포기김치’가 선정됐다. 경기 파주 도미솔식품 ‘도미솔김치’, 전북 진안 부귀농협 ‘마이담’, 충남 태안 (주)담채원 ‘채가미’는 우수상을 받았다.

농식품부는 6개 브랜드에 농식품부 장관상을 수여하고 대상에 1천만원, 최우수상 각 500만원, 우수상 각 300만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이들 기업엔 TV홈쇼핑 입점 기회도 제공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이번에 선정한 우수 김치 브랜드에 대해선 앞으로 언론이나 대중 매체를 활용한 홍보도 지원할 것”이라며 “국산 김치의 품질 향상과 소비촉진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성희 기자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