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종합
최정만 선수 금강장사 등극

 

영암군 민속씨름단 소속 최정만 선수가 단오대회를 3연패하며 금강장사에 등극했다.
영암군 민속씨름단은 2015년 창단 이래  영암 농특산물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