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정치
자영업 창업 등 종합지원 시스템 마련김연일 도의원

전남도의회 김연일 경제관광문화위원회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영암2)이 도내 자영업자의 종합적인 지원을 위해 ‘전라남도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 및 지원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을 대표 발의해 지난 4일 도의회 경제관광문화위원회에서 통과했다.

이 조례안에는 자영업자의 창업에 필요한 사전준비 등 근본적인 애로사항을 분석하고 지원할 수 있는 종합지원 시스템으로 전라남도 자영업 종합지원센터를 설치할 수 있도록 했다.

김연일 위원장은 “자영업자의 창업과 폐업이 다반사로 발생하는 구조로 인해 사회적 자본손실이 크게 증가하고, 특히 경제적 자립기반이 취약한 청년과 은퇴자의 경우 한 번의 사업실패가 영원한 실패로 이어지는 사회문제를 초래하고 있다”며 “전라남도 자영업 종합지원센터를 통해서 자영업자 등 소상공인들의 자생력이 증진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