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군정
지역 통합방위 민관군경 함께 나선다28일, 통합방위협의회 현판 제막식
2018년 3분기 통합방위협의회 개최

영암군은 28일, 2018년 3분기 통합방위협의회를 개최하고 지역방위태세 확립에 나섰다.

영암군 통합방위협의회는 영암군수를 의장으로 군의회의장, 경찰서장, 교육장, 소방서장, 제8539부대 왕인대대장 등 기관장 12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통합방위협의회 현판 제막식, 운영계획 보고를 시작으로 군부대의 현 안보상황 및 평가, 기타 현안토의 등이 논의됐다. 운영결과 보고에서는 비상대비 체계구축,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 실시, 민방위 교육훈련강화, 주민신고망 정비, 군경 등 위문 실시에 관한 내용 등이 소개됐다.

특히, 지역통합방위태세 유지를 위한 보다 폭넓은 군민 참여방안이 강구되었고, 최근 기후 변화에 따른 태풍, 폭우 등을 포함한 각종 재난 상황에서 통합방위협의회의 역할 등 지역방위를 위한 다양한 안건이 논의됐다.

회의를 주재한 전동평 군수는 민관군경이 긴밀한 협조체계를 강화해 각종 테러나 재난 등 비상상황에 신속히 대처하여 주민의 안전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철저히 대비하고 안보의식 제고에도 힘써주기를 당부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