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자치
2017년도 개별주택 가격 소폭 상승개별주택 가격 2.68%↑, 공동주택 가격 2.19%↑
최고가 영암읍 교동리 VS 최저가 금정면 아천리

영암군의 개별주택 가격이 전년도 보다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공시한 개별주택은 1만4천595호로 전년도 1만4천558호 보다 37호가 늘었다. 개별주택 가격은 영암읍 3.6%, 삼호읍 2.9% 등 영암군 전체적으로 2.68%가 상승했다.
이는 개별주택 가격산정의 기준이 되는 표준 주택가격의 상승, 건물단가 상승 등이 가격상승에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개별주택 가격 수준별 분포 현황을 보면, 5천만원 이하 주택이 1만2천792호(87.6%), 5천만원 초과 1억원 이하 주택이 1천291호(8.8%)로 파악됐다.
개별주택 공시가격 중 최고가는 영암읍 교동리에 소재하는 다가구 주택으로 5억2천400만원이다. 반면에 최저가는 금정면 아천리 소재 주택으로 103만원이다.
올해 개별주택 가격은 영암군청 홈페이지와 국토교통부 부동산 공시가격알리미(www.realtyprice.kr), 한국감정원 부동산공시 가격정보 앱에서 조회할 수 있다.
개별주택 가격은 주택시장의 가격정보를 제공하고, 재산세·종합부동산세 부과 기준 및 건강보험료 산정, 기초생활보장 수급권자 판단기준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된다.
주택소유자와 이해관계인은 주택 공시가격을 열람하고 이의가 있을 경우 5월 29일까지 주택 소재지 읍 ·면사무소 및 군청 재무과에 이의신청서를 제출해야 한다.
아파트, 연립주택, 다세대주택 등 공동주택 가격의 궁금한 사항은 한국감정원 광주지사(062-953-1300) 또는 국토교통부 부동산 공시가격 콜센터(1644-2828)로 문의하면 된다.
 

김진혁  zzazzaro@naver.com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