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민기자 읍면소식
학산면, 계천마을서 농촌 일손돕기군청직원 등 30여명 ‘구슬땀’
  • 조중수 시민기자=학산
  • 승인 2020.06.26 14:11
  • 댓글 0

학산면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6월 19일 일손이 부족한 감자재배 농가를 방문해 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날 일손 돕기는 학산면사무소, 투자경제과, 환경보전과 직원 등 30여 명이 계천마을에서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본격적인 수확 철을 맞은 감자재배 농가를 찾아 2톤 분량의 선별작업을 도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일손을 지원받은 농가는 “농번기에 코로나 사태로 일손을 구하기가 매우 힘들었는데 면사무소와 군 직원들이 나서서 부족한 일손을 보태줘 큰 도움이 됐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명선 면장은 “코로나19로 일손 부족이 더욱 심각한 상황에서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직원들과 함께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찾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조중수 시민기자=학산  cmh10062006@naver.com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중수 시민기자=학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