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ㆍ청소년
영암향교, ‘공자와 함께하는 논어’ 개강한석봉 따라잡기, 다도 예절

영암향교(전교 최남호)는 문화재청에서 추진한 ‘2020년 살아 숨쉬는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이 지난해에 이어 3년차 선정됨에 따라 6월부터 ‘공자와 함께하는 논어’ 등 4개 교실을 운영한다.

‘공자와 함께하는 논어’ 교실은 6월부터~10월까지 매달 둘째, 넷째 금요일 오전 10~12시까지 총 12회, ‘한석봉 따라잡기’ 교실은 역시 6월부터~10월까지 매달 첫째, 셋째 목요일 오후 4시~6시 총 12회에 걸쳐 실시된다.

또 ‘차로 배우는 예’ 교실은 6월부터~10월까지 매달 셋째 화요일 오전 10시~12시까지 총 12회 동안 열린다.

그리고 ‘나는 꼬마 선비’ 인성교육은 9월 2학기가 시작되는 무렵 찾아가는 인성교육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논어 강의는 동강대 염규홍 교수, 한석봉 따라잡기는 경서학원 강사로 활동했던 우병인 선생, 차로 배우는 예는 영암 원불교 다도체험 오금희 강사가 맡아 진행한다.

인성교육은 최기욱 전 전교와 김희석 선생이 충효 예절과 선비체험, 공자 효 이야기 등을 통한 인격수양과 자존감을 높이는 프로그램으로 진행하게 된다.

최남호 전교는 “유림 뿐만 아니라 초·중·고생을 대상으로 인성교육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며 “경서학원은 365일 공부하는 서예실로 운영하고 있으므로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