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행사
제65회 현충일 추념 행사 간소하게 진행사전방역, 생활속 거리두기 준수

영암군은 코로나 사태로 오는 6일 영암공원 내 충혼탑에서 제65회 현충일 추모행사 규모를 축소해 개최한다고 밝혔다.

영암군은 매년 보훈회원 및 기관사회단체장, 학생, 군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하여 나라를 위해 희생·헌신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는 대규모 추념 행사를 추진해왔다.

그러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따라 보훈단체의 의견을 수렴하여 참석대상을 최소화하고 사전방역 및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유지 등 정부의 생활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여 진행할 예정이다.

추념 행사는 국민의례와 전국 사이렌에 맞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 및 분향, 추념사, 현충일 노래 순으로 진행된다.

군 관계자는 “올해 현충일 추념 행사는 코로나19로 군민의 건강을 고려하여 부득이 축소해서 진행하지만,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되새기는 날이 되길 바란다”며, “영암군에서도 보훈가족 예우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