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영암마트 삼호점, 소외계층에 라면 500박스 전달

영암마트 삼호점(대표 이은진)은 5월 13일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사회적 단절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라면 500박스(17만5천원 상당)를 삼호읍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지난 4월에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쌀·라면 등을 전달한 영암마트 삼호점은 2013년부터 7년째 삼호읍 주민들을 위해 꾸준히 후원 물품을 전달하는 등 이웃과 함께하는 나눔을 실천, 지역사회에 귀감이 되고 있다.

이날 전달된 후원 물품은 코로나19로 인해 복지회관 및 마을 경로당이 폐쇄된 상황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에게 전달됐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