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
노후 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추가 실시건설기계 등 이달 25일까지 접수

영암군은 5월 11일부터 미세먼지를 다량으로 배출하는 노후 경유차와 건설기계를 대상으로 ‘노후 경유차 및 건설기계 배출가스 저감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의 주요 요인으로 지목되고 있는 노후 경유차와 건설기계에서 배출되는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실시되며 Tier1 이하의 엔진을 탑재한 노후 건설기계의 엔진교체 및 배출가스 5등급 경유 자동차에 매연 저감장치 부착을 지원하게 된다.

군은 올 상반기에 6천500만원을 들여 11대의 노후 경유차 및 건설기계에 지원했으며, 사업 수요가 많아 국비 2억7천400만원(약 54대)을 추가로 확보하여 5월 11일부터 25일까지 신청서를 접수받고 대상자를 선정해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소유자는 군 홈페이지를 공고문을 참고하여 장치 제작사를 선택해 사업조건 부합 여부를 확인 후 계약하고 영암군에 지원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지원금은 부착장치에 따라 차등 지원하며 매연저감 장치의 경우 부착비용의 10% 이내의 자부담금이 발생한다.

영암군 관계자는 “노후 경유차 및 건설기계에 대한 제재와 단속이 더욱 강화되므로, 이번 운행차 배출가스 저감사업에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대기환경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