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도정
불법 산지전용, 야영·소각행위 등 단속도, 불법 산림훼손방지 종합대책

전라남도는 올해 ‘불법 산림훼손방지 종합대책’을 세워 산림 내 위법행위 근절과 산림피해 예방에 적극 대응키로 했다.

전라남도는 불법 산지전용, 무허가 벌채·도벌과 함께 최근 증가 추세인 백패킹·비박 등 다양한 산행문화로 인해 발생될 수 있는 불법행위에 대해 산림특별사법경찰관을 동원, 시기별 중점 단속사항을 지정하고 대응을 강화할 방침이다.

단속은 주로 ▲연중 수시 발생한 불법 산지전용·무허가 벌채 ▲산림 내 불법야영·무단취사 행위 ▲산림 연접지 논·밭두렁 불법 소각행위 ▲산나물이나 산약초 같은 임산물의 무단 채취 행위 등이다.

불법 산지전용은 ‘산지관리법’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해당되며, 무단취사 행위 등 부주의로 인해 산불도 산림보호법에 따라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해당된다.

또 산림 연접지 내 불법 논·밭두렁 소각행위도 ‘산림보호법’에 따라 1백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