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삼호농협, 코로나19 극복 대구에 물품 기부특산품 무화과즙 2,500만원 상당

삼호농협(조합장 황성오)은 3월 13일 코로나19 확산으로 가장 큰 피해를 겪고 있는 대구지역에 2천500만원 상당의 무화과즙을 지원했다.

이날 전달된 위문품은 코로나19로 인해 가장 힘든 대구지역 시민들이 위기를 함께 이겨내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전달식에는 서삼석 국회의원, 전동평 영암군수, 김석기 농협중앙회 전남지역본부장과 황성오 삼호농협 조합장 및 임직원이 참석하여 “코로나19 모두가 함께하면 이겨낼 수 있습니다”를 외치며 배송트럭을 환송했다. 기증된 무화과즙 500상자는 영남대학교 병원과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에 각각 250상자씩 전달될 예정이다.

김석기 전남지역본부장은 “삼호농협이 전남지역 농협에서는 처음으로 대구지역으로 위문품을 전달해 주신 것에 감사드린다”면서 “대구 시민들이 코로나19 위기를 잘 극복하여 안정된 일상으로 돌아오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말했다.

황성오 조합장은 “농협은 농업·농촌의 발전은 물론 지역사회와 동반 성장하는 사회적 책임을 완수해야 할 때이다”면서 “이번 일을 기회로 주변의 여러운 이웃과 함께하는 사회봉사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