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읍면
덕진면 자율방재단 노거수 제거 작업위험요인 노거수 제거에 ‘구슬땀’

덕진면은 자율방재단(단장 채평수) 주관으로 3월 18일 운암리 송석정 마을 등 5개 마을 노거수 13주를 제거했다.

이날 작업에는 덕진면 방재단원 20명이 투입되어 크레인과 포크레인, 전기톱, 예취기 등 제거 장비가 동원된 구슬땀을 흘렸다.

동네마다 아름드리 서 있는 나무는 마을의 정취와 자손 대대로 내려오는 마을의 수호신으로 그 역할을 해 왔다. 그러나 생활 패턴이나 정서가 바뀌면서 노거수라는 명칭으로 주민들이 생활하는 데 위험하고 불편한 애물단지로 전락했다.

신용현 면장은 “주민들의 생활에 불편하고 위험요인이 된 노거수 제거 작업은 안전한 덕진면을 만드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며 작업에 힘써 준 방재단원의 노고를 치하한 뒤 “앞으로도 주민들이 보다 행복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