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경제
삼호읍 행복버스 새해부터 운행대불산단 경유 2개 노선, 15인승 버스 2대

영암군은 대중교통 취약지역에 농촌형 교통모델인 마을버스를 2020년 1월 1일부터 2개 노선 2대를 운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 1노선은 삼호터미널~대불산단~농업박물관을 경유하는 노선으로 1일 총 9회 운행한다.

제 2노선은 삼호터미널~대불산단~현대삼호사원 3,4차 아파트를 경유하는 노선으로 1일 총 8회 운행한다.

마을버스 요금은 농어촌버스 요금과 동일하게 단일요금제로 운행될 예정이다. 농촌형 교통모델(마을버스)사업은 농어촌지역 주민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시작된 사업으로, 국토교통부와 농림축산식품부의 버스 공공성 강화대책의 일환으로 국비가 지원되며, 준공영제 및 공영제의 대안으로 제시돼왔다.

영암군 관계자는 “마을버스를 운행하면서 개선할 사항이 있을 경우 지속적으로 의견을 수렴해 개선해 나갈 것”이며 “2020년에도 농촌형 교통 모델사업이 진행될 예정으로 있어 마을버스 운행노선은 점차 확대될 예정이다”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