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군정
영암군 수도사업소 최우수기관 선정환경부, 전국 지자체 평가…포상금 3천만원

영암군이 환경부에서 실시한 2019년 수도사업 운영관리 실태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인증서와 함께 포상금 3천만원을 수상했다.

이번 평가는 전국 161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정수장 시설관리와 수질관리 등 4개 분야 17개 항목에 대해 지방환경청 별로 시·도 전문가,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평가단의 현지 확인평가와 지자체의 개선 노력, 정책 순응도 등을 반영하여 최종 평가했다.

영암군은 양질의 수돗물 공급을 위한 수도인력 전문성 확보 및 주민 서비스 활동, 노후 관로 개선실적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기술진단을 통한 시설개선과 상수원수에서 정수에 이르는 철저한 수질검사와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수돗물 공급 노력으로 3그룹(인구 5만 이상 20만명 미만 지자체)에서 2016년 최우수, 2017년 우수상에 이어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영암군 수도사업소 관계자는 “민선7기에 들어서 직원 모두가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 공급을 위한 강력한 의지와 부단한 노력을 보여준 결과로 이번 환경부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었다”면서 “앞으로도 선진 정수장 운영을 통해 물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성희 기자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