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농업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서두르세요”11월 가입품목 8개…농협서 신청

이상저온, 폭염, 가뭄, 서리, 태풍 등 자연재해로 인한 피해보상을 위해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이 농가들의 관심사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11월이 가입 기간인 과수작목은 매실, 무화과, 복분자 등 8개 품목에 이른다.

품목별 가입 기간은 매실, 자두, 포도, 복숭아, 오디, 복분자, 무화과는 11월 4일부터 29일까지, 유자는 11일부터 12월 20일까지다.

특히 오디의 경우 지난해까지는 영광, 장성지역에서만 가입할 수 있었지만 올해부터는 전남 모든 시군으로 가입 지역이 확대됐다.

올해 농작물재해보험 사업비는 총 1천180억원으로 10월말 현재 7만25농가가 11만3천598ha를 가입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9% 늘었다. 이는 자연재해 빈발로 농가에서 농작물재해보험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농작물재해보험 가입에 따른 보험료는 국비와 도비, 시군비 등으로 80%를 지원한다. 이에 따라 농가에서는 산출 보험료의 20%만 부담하면 가입할 수 있다.

지난해 전남에서는 보험가입 후 자연재해로 3만298농가가 1천466억원의 보험금을 수령했다. 올해도 연이은 태풍피해 등으로 보험금 수령액이 크게 늘어 농가소득 및 경영 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