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경제
지역특산물 활용, 중저가 한정식 개발‘왕인밥상’ ‘월출산 밥상’ 선봬
시식·품평회서 맛과 멋 ‘호평’

영암군은 10월 23일 관내 음식점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중저가 한정식 육성을 위한 맞춤형 컨설팅으로 마련된 음식 시식 및 품평회를 가졌다.

이날 시식ㆍ품평회는 용역을 맡은 외식창업연구소 한도연 대표의 사업추진 경과보고에 이어 컨설팅 참여업소의 새 메뉴인 한국관의 ‘왕인밥상’, 월출산 산장식당의 ‘월출산 밥상’을 선보였다.

선보인 밥상 차림은 맛과 멋을 동시에 느낄 수 있고 가성비가 좋은 가격으로 호평을 받았다.

군은 지난 8월부터 4주간(주 1회) 외식업주 21명을 대상으로 집체교육을 통해 표준화된 소스 개발로 다양한 요리에 접목시킬 수 있는 레시피 기술을 전수했다.

또 교육에 참여한 2개 업소를 선정해 영암군을 대표할 수 있는 중저가 한정식 밥상차림 맞춤형 컨설팅을 추진, 이날 첫 선을 보였다.

이 자리에서 전동평 군수는 “요즘 관광 트렌드는 맛 기행이다. 영암의 맛집 육성을 위해 시설 개선ㆍ컨설팅 등 지원을 지속해 나가겠다”며 “외식업주들의 친절과 위생 등 적극적인 노력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