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성인/평생)
서호 이문자씨, 전국 시화전 ‘최우수상’ 영예초등학력인정교육과정 학습자 첫 수상

영암군 초등학력 인정과정의 이문자(66·서호면 월평마을)씨가 4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2019년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시상식’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올해 처음 실시된 초등학력인정 교육과정의 학습자인 이씨는 지난 5~6월 1만5천984명이 참여한 전국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헤어진 연습도 업시 가븐 당신깨’라는 주제의 시화를 출품해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아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받았다.

이씨는 여동생과 함께 초등학교 졸업장을 받기 위해 수업을 받던 중 늦은 나이에 공부를 시작한 아내를 항상 응원해 주었던 남편과 사별하는 안타까운 일을 겪게 되었고 한글에 서툰 자신을 묵묵히 도와줬던 남편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시에 담았다.

이씨는 “어머니 뱃속에서 나서 상이라고는 오늘 처음 받아 봤다. 무대에서 상을 주는데 자꾸 눈물이 나오려고 해서 참느라 고개를 푹 숙이고 있었다.”고 말했다.

초등학력인정 교육과정은 별도의 검정고시를 거칠 필요 없이 단계별 필수 교육시간 이수 후 학력을 취득하는 교육과정으로 관내 만18세 이상 초등학력 미소지자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고 주소지 읍면에서 신청하면 된다. 영암군은 3월부터 초등 1단계 과정 1개 교실을 운영 중에 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