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농업
콩 수매약정 16일까지 연장농협과 약정해야 수매 가능

전라남도는 올해 콩 수매 약정 신청 기한을 당초 7월 말에서 8월 16일로 연장했다고 밝혔다.

전남지역 콩 수매 약정 신청 확보 물량은 7천269t이다. 하지만 7월 말 현재까지 실제 체결 물량이 3천877t이어서 오는 16일까지 추가 약정을 받겠다는 방침이다.

그동안 전라남도와 농협은 콩 재배농가가 생산한 콩에 대해 전량을 수매해주기 위해 농가와 농협 간 약정을 체결토록 지속적으로 홍보해 왔으나 영농철로 바쁜 농민 상당수가 미처 신청을 하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

콩 수매약정을 체결하지 않을 경우 수매 대상에서 제외되므로, 농가에서는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반드시 약정을 체결해야 한다. 올해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으로 콩을 재배한 농가도 빠짐없이 약정을 체결해야 한다.

콩 수매는 농협에서 11월부터 2020년 1월까지 3개월간 약정 체결한 콩 전량에 대해 이뤄진다. 가격은 지난해 1등 기준 kg당 4천200원이었으나 올해는 특등을 신설해 4천500원으로 인상할 예정이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