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ㆍ청소년
영암군, 청소년 역사문화 탐방행사이달 16일까지 신청 받아

영암군 청소년수련관이 오는 26일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2019 Remember 역사문화탐방’ 2차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올해 두 번째로 펼쳐지는 문화탐방은 해남 공룡박물관을 찾아 우리나라에 서식한 공룡흔적과 함께 완도에 청해진을 세우고 해상무역을 주도한 장보고를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지난 6월 1차로 진행된 프로그램에서는 장천리 선사주거지, 도갑사, 마한문화공원 등 관내 역사문화 유적지를 찾아 전문강사의 눈높이 해설로 참가 청소년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하반기에는 고창의 정봉준 생가터와 고창읍성, 고인돌 유적지를 탐방하고 광주5.18 기념문화센터를 방문할 계획이다.

문화탐방을 희망하는 청소년들은 이달 16일(화)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수련관 홈페이지 또는 영암군청소년수련관(061-470-1000)으로 하면 된다.

역사탐방에 참여했던 한 학생은 “영암에 살면서도 방문하지 못했던 우리지역 유적지들을 전문적인 지식을 가진 역사 강사가 설명해줘 새롭게 내 고장을 알게 되는 기회가 된 것 같아 무척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