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영암사람들
양백근 전 재경도포향우회장, 장학금 기탁1천500만원 장학금 외 이웃에 온정

양백근 전 재경도포면향우회장이 지난 7월 1일 민선7기 1주년을 기념하는 정례조회에 앞서 전동평 군수에게 군민장학금 500만원을 기탁했다.

수도권에서 기업체(경기화성 주식회사)를 운영하고 있는 양 전 회장은 지금까지 1천500만원의 장학금을 기탁했으며, 지난해 도포면민의 날에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500만원을 기탁,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도 앞장서고 있다.

도포면 송죽정이 고향인 양 회장은 그 동안 고향인 도포면은 물론, 도포면의 향우회 발전에도 앞장서왔을 뿐만 아니라, 2009년에는 명예면장으로 근무하면서 지역민들과 직접 만남의 기회를 갖는 등 다양한 애향활동을 전개해 왔다.

또한 모교인 도포초등학교 다목적체육관 건립에도 많은 기여를 했고, 재경영암군향우회의 화합과 발전에 앞장선 공로로 2010년 영암군으로부터 ‘자랑스러운 월출인 상’을 수상했다.

이날 전동평 군수는 양백근 회장에게 “지속적인 고향사랑 실천으로 민선7기 1주년 기념식을 더욱 빛내게 해준 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고향발전을 위해 헌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