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농업
영암군, 숲가꾸기 사업에 13억 투자미세먼지 저감 공림익 가꾸기 등

영암군은 생태적으로 지속가능한 산림자원 확보와 임목의 생육촉진을 통한 산림의 경제적 가치와 공익적 기능을 증진시키고자  '2019년 숲 가꾸기 사업'에 박차를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군은 이에 따라 13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산림 736㏊를 대상으로 조림지 풀베기 300㏊, 덩굴류 제거사업 180㏊, 어린나무 가꾸기 20㏊를 추진키로 했다. 또한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공익림 가꾸기 256㏊를 추진한다.

이 가운데 조림지 풀베기 및 덩굴 제거사업은 조림목에 피해를 주는 잡초, 잡관목, 덩굴류 등을 제거해 조림목의 생육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6월 중 발주하여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칡덩굴 제거 전문단과 산물 수집단을 군에서 직접 운영하여 민원에 대해 즉각적인 현장 조치는 물론, 수집한 산물은 톱밥을 생산하여 동절기 영세 축산농가에 공급하고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는 등 일거양득의 효과가 기대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나무심기는 미래 세대에게 경제적 자원이 됨은 물론 장래의 소중한 공익·환경적 자원이 된다”며 산림 소유주와 군민들의 적극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