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군정
광주 군 공항 이전 주민설명회 반대영암군 국방부에 설명회 불참입장 전달

국방부가 광주 군 공항 이전사업과 관련, 전남도에 무안·영암·신안·해남 등 4개 자치단체를 상대로 주민 설명회를 요청했으나 영암군이 반대 입장을 전달했다.

전남도는 최근 국방부의 요청에 따라 무안·영암·신안·해남 등 4개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광주 군 공항이전 후보지 주민 설명회 개최를 위한 의견수렴 공문을 발송했다.

영암군은 회신에서 “군 공항 이전 반대는 영암군, 군의회, 6만 군민의 기본입장이다”며 “설명회를 여는 것도, 개최하더라도 불참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군은 또 지역 주민들의 반대 분위기가 고조되고, 주민마찰 등의 우려를 내세워 설명회 자료집도 수령하지 않겠다는 입장도 전달했다.

무안군도 전남도에 보낸 공문을 통해 “모든 설명회 개최와 설명책자 배부 계획은 즉각 중단돼야 한다”면서 강경한 입장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해남군·신안군 역시 군 공항 이전 자체를 반대하는 만큼 설명회 개최, 설명회 참석, 설명자료 배부 등이 불필요하다며 반대 입장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처럼 광주 군 공항 이전지역 후보지들의 반대로 국방부 설명회가 무산될 위기에 처하면서 향후 진행일정 및 국방부 군 공항 이전 주변지역 사업비, 추가 지원책 등의 변화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진혁 기자  zzazzaro@naver.com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