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군정
전동평 군수, 박양우 문체부장관 면담마한문화공원 리모델링 등 지역현안 건의

전동평 군수는 지난 5월 24일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만나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사업을 적극 건의했다.

전 군수가 건의한 사업은 ▲월출산 충전100 힐링파크 조성(130억원) ▲마한문화공원 리모델링(2,500억원)으로 총사업비 2천630억원에 이른다. 월출산 충전100 힐링파크 조성사업은 한국트로트가요센터 개관과 함께 영암을 대표하는 월출산 기찬랜드 일원에 힐링을 위한 강연장, 음식 편의점, 특산품 장터, 관광 기념품관, 충전 힐링 스테이와 충전 힐링 수련장 등을 건립, 영암을 찾는 모든 관광객에게 100세까지 건강하게 오래살 수 있는 힐링 충전소를 건립하는 사업이다.

또한, 마한문화공원 리모델링사업은 전라남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업으로, 영산강유역 마한문화권 개발 기본계획 중 마한 역사테마파크 조성사업(2,500억원)이 기 조성된 영암 시종면 소재 마한문화공원을 중심으로 사업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건의했다.

전동평 군수는 “박양우 장관이 고향에 대한 남다른 애정으로 적극적인 협조를 약속했다”며 “남도의 유구한 역사 및 자랑스런 문화유산을 바탕으로 이 모든 사업들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성희 기자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