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영암사람들
현대삼호 기직장협의회, 소외이웃에 나눔 실천

현대삼호중공업 기직장협의회(회장 김동준)는 지난 10일 삼호중공업 한마음회관 아트홀에서 삼호읍 복지사각지대 사례관리 대상 2가정에 400만원(가정당 200만원) 상당의 후원물품을 전달했다.

이날 지원대상 가구는 1급 장애아를 포함한 다자녀가정과 조손가정으로 복지급여 대상자 기준을 초과하여 복지혜택을 받기 어려운 대상이다.

기직장협의회는 현대삼호중공업 내에서 장기간 근속하며 성실하고 노련한 베테랑 직원들로 구성돼 창사이래로 꾸준하게 도서지역 농기구 수리봉사, 저소득 소외가정 물품지원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김동준 협의회장은 “우리가 할 수 있고, 줄 수 있는 도움이 필요한 곳이라면 언제 어디라도 기쁘게 달려갈 수 있다.

회원들의 작은 나눔을 통해 스스로에게 기쁨이 되고 활력이 되어 우리가 더 감사함을 느끼고 있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