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문화ㆍ예술
‘국태민안’ 남해신사 춘계대제 거행남해신사제례보존위원회 주관

남해신사제례보존위원회(위원장 김점수)는 지난 12일 오전 시종면에 있는 우리나라 3대 해신당의 하나인 남해신사에서 국태민안을 기원하는 춘계대제를 올렸다.

제례에는 초헌관으로 전동평 군수, 아헌관은 조정기 군의장, 종헌관은 김광호 시종면장이 참여했다. 이와 함께 제관으로 진설(陳設)은 오복영 문화관광해설사, 집례(執禮)는 문평식 전 시종면장, 축(祝)은 최준국 서예원 이사, 봉향(奉香)은 이계철 전 시종산악회장, 봉로(烽爐)는 마원식 향교상임장의, 사준(司樽)은 전준 영암신문 시민기자, 봉작(奉爵)은 곽종철 영암군체육회 이사, 전작(奠爵)은 전순보 시종농민회장, 알자(謁者)는 김재익 미암유도회장, 찬인(贊人)은 박석수 영암향교 장의가 맡았다.

남해신사제례보존위원회 김점수 위원장은 “젊은 층의 참여를 늘려 남해신제가 세대를 넘어 계속 이어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진혁 기자  zzazzaro@naver.com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