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경제
현대삼호중, 산지폐기 겨울배추 7톤 매입영암 무화과즙ㆍ신안 천일염 구입
현대삼호중공업 신인찬 상무와 노동조합 손형림 지회장, 해남군연합사업단 박성범 단장, 황산농협 김경채 조합장, 현대그린푸드 홍천식 점장 등이 지난 6일 ‘겨울배추 소비촉진 협약식’을 갖고 해남 겨울배추 소비에 함께 하기로 약속했다.

현대삼호중공업(대표이사 이상균 사장)은 농가를 돕기 위해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남 배추 구매에 나섰다.

현대삼호중공업은 지난 6일 회사 관계자와 노동조합, 현대그린푸드, 농협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월동배추 소비촉진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현대삼호중공업은 3월 중 해남에서 생산된 겨울배추 7톤 가량을 매입해 사내 식당에서 배추를 이용한 나물과 쌈, 국 등 반찬을 제공할 계획이다.

겨울배추 가격은 지난 2014년 폭락 사태 이후 안정세를 보여왔으나 최근 5년 만에 다시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가을배추 풍작으로 잔여량이 많은 가운데 최근 겨울배추와 출하 시기가 겹쳤기 때문이다.

현대삼호중공업은 또 지난해 연말 신안 천일염을 임직원들에게 판매하는 방식으로 1천여 포대를 구매했으며, 최근에는 영암소재 지역사회복지시설인 목포광명원에서 생산된 무화과즙 9천500개를 구매해 임직원들에게 지급하기도 했다.

현대삼호중공업 관계자는 “회사에서 하루 약 1만5천명분의 식사를 제공하는 만큼, 이번 겨울배추 구매가 판매부진과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