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영암사람들
재경시종면향우회 정기총회 및 회장 이·취임식임충열 회장 직무대행 정식취임

재경 시종면향우회는 지난 11일 서울 동대문 S/W컨벤션센터에서 정기총회 및 이·취임식을 갖고 기해년 새해를 힘차게 출발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전동평 군수를 비롯 김철민 안산시 상록을 국회의원, 김방진 전 회장과 향우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임충열 회장 직무대행이 정식 취임했다.

시종면 봉소리 출신인 임 회장은 안산에 거주하는 기업인으로 재안산 영암군향우회장을 역임했으며, ‘자랑스런 월출인상’을 수상한 바 있다.

임 회장은 취임 인사말을 통해 “귀소본능이란 말처럼 사람에게 있어 고향은 변할 수가 없고, 영원한 것이며, 마음의 보금자리이자 편안한 잠자리라 할 수 있다”면서 “향우회만 생각하면 고향의 꿈을 꾸게 된다”고 향우회에 각별한 애정을 표현했다. 그러면서 “모두 다 같이 설레는 마음으로 동참해줄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