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사랑과 희망의 불빛, 성탄트리 ‘점등’따뜻한 나눔의 연말연시 기원

성탄절과 연말연시를 맞아 지역주민의 화합을 기원하는 성탄트리가 환하게 불을 밝혔다.

영암군은 영암읍 역리 공설운동장 입구와 삼호읍 나불리 영산호 2개소에 7m 높이의 성탄트리를 최근 설치했다.

성탄트리는 영암군민들에게 다사다난했던 올 한해를 되돌아보고 희망찬 새해를 맞도록 내년 1월 중순까지 환하게 불을 밝히게 된다.

군 관계자는 “아름답게 빛나는 성탄트리가 영암군민들에게 사랑과 희망의 빛이 되길 기대하며, 특히 성탄절과 연말연시를 맞아 우리 주변에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을 돌아보고 함께하는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기를 바란다” 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