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ㆍ스포츠 스포츠
영암민속씨름단 오창록 선수
한라장사 등극
안동 ‘2018천하장사 씨름대축제’서

영암군민속씨름단이 대한씨름협회가 주최하고 안동시체육회, 안동시씨름협회에서 주관한 ‘2018천하장사 씨름대축제’에서 한라장사를 배출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지난 11월 20일부터 26일까지 7일간 경북 안동시 안동체육관에서 열린 천하장사 씨름대축제에서 영암군민속씨름단의 오창록 선수가 23일 열린 한라장사 결정전에서 승리했다.

오창록 선수는 탁월한 실력을 바탕으로 역동적이고 화려한 씨름을 선보이며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영암군민속씨름단은 창단이후 이번 대회까지 총 9명의 장사를 배출하며 씨름판의 절대 강자로 자리 잡고 있다.

김기태 감독은 “그동안 보내주신 영암군민들과 팬들의 성원이 있었기에 가능한 결과였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의 경기에서도 좋은 결과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다 같이 노력하여 영암군의 이름을 더욱 알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성희 기자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