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농업
영암군, 친환경축산물 인증 확대 나서분뇨 농약 잔류검사 의무화 등
인증기준 강화…농가 대상 교육

영암군은 지난 15일 영암축협 2층 대회의실에서 전 축종 및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친환경축산물 인증 확대를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군에 따르면 친환경축산물 인증 기준은 그 동안 하지 않았던 가축분뇨 농약 잔류검사를 매년 의무검사토록하고, 항생제 사용 기준도 당초 휴약기간 2배 준수후 무항생제 출하토록 했던 것을 아예 사용을 금지 토록하는 등 올 1월부터 강화됐다.

교육은 친환경 인증농가 실적이 줄고, 교육을 통한 농가지도 및 홍보가 절실하다는 판단에 따라 이길연 국립한경대 산학협력단 대표이사의 고품질 안전축산물 생산을 위한 친환경축산의 필요성과 친환경축산물 인증 실무요령 등 농가 맞춤으로 이뤄졌다.

영암군은 현재 친환경축산물 인증 확대를 위해 도비(인증수수료, 출하장려금) 및 자체예산을 매년 확보해 한우고급육, 친환경축산(무항생제) 생산장려금을 1농가당 최대 3백만원까지 지원하고 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