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농업
깎아서 바로 먹는 대봉감 ‘천라홍시’ 개발친환경 기법…소비촉진 기대

산림조합중앙회(회장 이석형)가 친환경 탈삽 특허기술을 활용한 ‘깎아서 바로 먹을 수 있는 대봉감(백주갑목) 천라홍시(天蓏紅柿)’를 개발했다.

‘천라홍시’는 특수 공법을 이용해 떫은맛을 제거하고 단단한 경도는 그대로 유지, 부드러운 식감과 떫은 감이 가진 풍부한 비타민 C와 베타카로틴, 탄닌 성분 등의 손실이 없는 제품으로 산림조합과 산림청, 전남도와 함평군이 유통 안정화와 소비촉진을 위해 공동개발했다.

친환경 탈삽 기술은 화학 첨가물이나 후숙제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식용 탄산가스와 온도·압력을 조절하여 떫은감을 가공하는 방식으로 기존의 탈삽 가공 후 쉽게 물러지는 연시화를 획기적으로 늦춰 유통기간을 늘릴 수 있다.

아이스홍시, 홍시퓨레, 감식초, 감말랭이 등 다양한 떫은감 가공품에 기술 적용이 가능해 떫은감 생산량 변화에 따른 가격변동 대응과 안정적 생산·출하기반 조성 및 소비 촉진과 판로개척이 기대된다.

산림조합은 탈삽 가공에 적합한 고품질 떫은감 생산을 위한 재배와 수확 기술, 보관 및 출하 방법 등에 대한 현지 생산지도와 컨설팅을 확대하고 생산, 출하, 가공, 포장, 유통을 일원화하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가공사업을 모델화, 전국 떫은감 주산지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산림조합중앙회는 오는 11월 16일(금)부터 18일(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에 친환경 탈삽기술로 가공한 천라홍시를 출품, 국민들에게 처음 선 보일 계획이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