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농업
월지·와운지구 밭기반 정비사업 추진국비 등 38억 투입…농로 배수로 등 정비
올 가을 착수 지역주민 대상 설명회 가져

영암군은 2018년도 가을착수 밭기반 정비사업 지구인 월지, 와운지구 주민 설명회를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각 마을별로 개최, 주민들의 건의사항 등 의견을 수렴했다.

군은 지난 11일 신북면 우정, 오장성 마을회관, 13일 금정면 양와, 시종면 솔메 마을회관에서 군 관계자와 설계 용역업체, 해당 지역주민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실시설계 완료 전 문제점을 사전에 도출하고 체계적인 사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사업현황과 당부사항 등을 설명했다.

올해 가을에 착수될 밭기반 정비사업은 총 130.1ha로 37억6천800만(국비30억1천3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세부 사업별로는 용수원 6개소, 농로 6.1km, 배수로 6.4km 등 농업기반 시설물을 개발 또는 정비하게 된다.

신북면 월지지구 68.4ha 19천8천100만원, 금정·시종면 와운지구 61.7ha 17억8천7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자된다.

군 관계자는 “신북면 월지지구와 금정, 시종면 와운지구는 이번 사업을 통한 농업 기반시설물 정비를 통해 원할한 농산물 수송으로 물류비를 절감하고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으로 농업경쟁력 제고와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성희 기자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