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대불산단, 쓰레기투기 감시용 카메라 설치‘클린산단’ 환경 이미지 개선

대불산업단지 내 무단 쓰레기투기 감시용 카메라가 설치돼 최근 운영에 들어갔다. 

대불산업단지에 공원과 녹지대 등에 불법 무단투기 쓰레기가 날이 갈수록 증가함에 따라 군은 고질적으로 쓰레기 무단투기가 늘고 있는 마골산 주변 외 4개소에 쓰레기 투기 감시용 카메라를 지난 7월 26일 설치, 완료했다. 

테크노폴리스사업소는 영상감시 촬영 장치를 활용해 투기행위가 적발될 경우 과태료 처분 등 행정조치를 할 계획이다. 투기감시용 카메라를 운영해 산업단지 환경 이미지 개선은 물론, 앞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으로 조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테크노폴리스사업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방대한 대불산단 지역을 감안할 때 무단투기 쓰레기 지역이 지속적으로 발생될 수 있어, 무단쓰레기 지역을 매년 조사하여 연차적으로 필요한 지역에 무단투기 감시용 카메라를 설치하여 무단쓰레기 투기를 사전에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