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
새마을지도자협의회 농촌집 고쳐주기 봉사활동 전개

영암군새마을회(회장 김형주)와 새마을지도자 영암군협의회(회장 박찬)는 지난 10일부터 19일까지 농촌지역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농촌 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활동은 영암에 거주하는 장애인과 홀몸노인 2가구의 노후된 집을 고쳐주고 혼자 사시는 어르신들에게 주거환경을 개선해 줌으로써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했다.

박찬 협의회장은 “낡고 위험한 주거환경에서 거주하시는 어려운 이웃들이 쾌적한 주거공간에서 희망을 갖고 살아가길 바란다” 며 “앞으로도 소외계층의 행복한 주거복지 실현을 위해 집수리 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