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기관
영암산림항공관리소, 수리온 헬기 취항민수용 수리온 헬기 첫 도입

산림청 영암산림항공관리소(소장 민병준)는 15일 영암산림항공관리소 격납고에서 산림청 최초로 도입된 수리온 헬기(KUH-1FS) 취항식을 개최했다.

이날 취항식에는 박도환 산림청 산불방지과장을 비롯해 봉진문 전라남도 산림산업과장 등 100여명의 관련인사들이 참석했다.

이번에 취항하는 수리온 헬기는 산림청이 지난 2015년 12월 KAI(한국항공우주산업)와 205억원 규모의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지난달 19일부터 영암산림항공관리소에 배치된 것으로 한국형 디지털 전자지도(DMM)와 자동비행조종장치(AFCS)등 최신형 항전장비가 탑재돼 있다.

주요 제원은 최대 이륙중량 8천700㎏, 탑승인원 14명, 산불진화 물탱크 용량 2천ℓ, 최대속도 시간당287km, 체공시간 2시30분 등이다.

한편 영암산림항공관리소는 20일 월출산 일원에서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와 산악사고 대비 합동구조 훈련을 실시했다. 

수리온 헬기 1대와 산악구조대원 20여명이 참여한 이번 훈련은 양 기관이 합동으로 신속한 대응태세를 구축하고, 영암산림항공관리소에 신규 도입된 수리온 헬기의 산악 인명구조 능력을 시험하기 위해 마련됐다.

영암산림항공관리소 민병준 소장은 “수리온 헬기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조기 운용안정화에 철저히 준비하겠다.” 고 말했다.

박성희 기자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