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정치
박찬종 군의원 당선자, 공무원 출신 재선

“화합과 통합의 힘을 품은 조화로운 영암의 마음을 원동력으로 삼아 우리 가족이 살고, 우리 이웃이 살고, 우리 모두가 사는 영암이 밝은 미래를 향해 발전해 나가는 데에 모든 노력을 쏟겠습니다”

이번 선거에서도 압도적으로 당선, 재선에 오른 박찬종(70) 당선자는 “화합과 통합의 영암을 만들어 나가겠다.”며 이 같은 소감을 피력했다.

박 당선자는 “상권 활성화, 지역별 특성사업, 안전한 환경, 좋은 교육환경 등 각 읍면별로 중요한 현안이 있는데 이것을 우선적으로 해결해 나가겠다.”면서 “행정부와 협력하여 우리 영암군의 예산이 영암군민 여러분께서 필요로 하는 곳에 잘 집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전 영암읍장과 시종·신북·서호·군서면장을 역임한 뒤 지난 선거에서 새정치민주연합 소속으로 첫 당선의 영예를 누렸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