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농업ㆍ경제 경제
영암·장흥·강진 2·5·4 농부장터 연다2(이날)5(오셔서)4(사세요)…6.21~22 농협하나로클럽서

영암·장흥·강진군이 3군 합동으로 도시민과 상생하는 화합과 소통의 직거래장터를 오는 6월 21일부터 22일까지 농협하나로클럽 양재점에 마련한다.

영암군에 따르면 오는 21일과 22일 이틀간에 걸쳐 서울 서초구 농협하나로클럽 양재점에서 한마음 2·5·4 농부장터를 열게 되고, 개장식은 6월 21일 오후 2시부터 농협하나로클럽 양재점 내 상설 농·특산물 직거래장터에서 전남 3개군 군수, 군의회의장, 농협중앙회 군지부장, 지역 농협장 그리고 지역 국회의원, 3개군 재경향우회장과 향우회원 등 약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다.

특히,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3개군(영암, 장흥, 강진)에서는 원산지·생산자 표시를 엄격하게 한 농수특산물을 시중거래가 대비 10~20%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하고, 3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각 지자체의 특산품을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한마음 2·5·4 농부장터’는 전남도 삼군의 장날인 장흥 2일, 영암 5일, 강진 4일을 의미하고, 이날 오셔서 사세요’를 뜻하며  42농가가 참여할 계획이고 약 190여개 품목을 판매할 예정이다.
이번 개최하는 농부장터에는 농협하나로클럽 양재점에 상설 설치돼 있는 판매대에서 3개 군의 신선하고 안전한 식재료와 다양한 상품들을 현지에서 직접 배송해 판매하고 향토음식을 파는 음식점과 3개 군의 농산물과 특산물, 가공품 그리고 수산물(해산물)까지 삼군의 다양한 식재료와 먹거리가 총 출동한다.

한마음 2·5·4 농부장터 행사를 주관하는 영암군 관계자는 “요즘 어려운 농촌경제에 큰 도움이 될 만한 '한마음 직거래 장터'가 농협하나로클럽 양재점에서 열리는 만큼 좋은 식재료와 생산품을 접할 수 있는 이번 기회를 재경향우회원은 물론 도시민이 놓치지 않으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영암신문  yasinmoon@hanmail.net

<저작권자 © 영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